2019.09.14 (토)

  • 구름조금속초 18.1℃
  • 흐림철원 18.7℃
  • 흐림동두천 19.7℃
  • 흐림파주 19.7℃
  • 구름많음대관령 14.3℃
  • -춘천 19.2℃
  • 맑음북강릉 17.5℃
  • 구름조금강릉 18.4℃
  • 구름조금동해 17.3℃
  • 구름많음서울 22.2℃
  • 구름조금원주 19.9℃
  • 구름조금수원 20.7℃
  • 구름조금영월 17.0℃
  • 맑음대전 21.7℃
  • 맑음대구 17.8℃
  • 구름조금울산 18.9℃
  • 맑음광주 21.7℃
  • 맑음부산 20.9℃
  • 맑음고창 19.8℃
  • 구름조금제주 22.9℃
  • 구름많음강화 19.7℃
  • 구름조금양평 18.6℃
  • 구름조금이천 18.5℃
  • 구름많음인제 16.8℃
  • 구름조금홍천 18.4℃
  • 구름조금태백 14.2℃
  • 구름많음정선군 16.0℃
  • 구름조금보은 16.7℃
  • 구름조금금산 17.6℃
  • 맑음강진군 20.2℃
  • 구름조금경주시 16.3℃
  • 맑음거제 19.6℃
기상청 제공

기본분류

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, 초등학생용 통일교육 교재 발간

건국대학교 통일인문학연구단이 초등학생용 통일교육 교재인 ‘레츠 통일: 평화와 소통’, ‘레츠 통일: 치유와 통합’(전2권)을 발간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.

책은 2년간 교재 연구와 집필, 현장 피드백, 수정 등의 과정을 거쳐 초등학생들이 인문학적 통일론에 공감하고 체험을 통해 이해를 심화 시킬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.

인문학연구원 통일인문학연구단 소속 교수진 및 통일인문학연구단의 박사급 연구원, 현직 교사가 공동으로 집필했다.

첫 번째 ‘평화와 소통’ 편에서는 평화의 가치를 체감하고 평화 감수성을 기르면서 남과 북의 차이를 균형 있게 바라보며 진정한 소통의 길을 고민하는 내용으로 채웠다. 두 번째 ‘치유와 통합’ 편에서는 현재까지도 지속되는 분단의 상처들을 치유하는 방법들을 고민하고 평화와 통일의 시대의 새로운 공동체로 거듭나는 통합의 이야기를 담아내었다.

이 책은 초등학생들도 분단과 통일 문제에 자율적이고 비판적으로 사고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야기들을 소개하고 있다. 또한 학교교육에 곧장 적용할 수 있도록 교과내용과 연결시킨 활동들을 제시하였고 흥미롭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포함하고 있다. 평화·민주주의·인권·다문화 등 다양한 교육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내용도 포함되어 있다.

통일인문학연구단 김성민 단장은 “이 책은 2년 동안 연구단의 연구진들이 함께 기획하고 연구하여 집필한 공동연구의 산물”이라며 “통일인문학연구단은 일반시민용 통일교재부터 대학생과 중고등학생 통일교재를 발간하였으며 마침내 초등학생용 통일교육 교재를 발간함으로써 전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통일인문학 교재를 완간할 수 있게 되었다”고 말했다.